2022학년도 차의과학대학교 통합의학대학원 춘계세미나 개최

1981

차의과학대학교 통합의학대학원 (대학원장 공병선)은 오는 5월 21일(토) 오전 10시부터 판교 차바이오컴플렉스 Auditorium에서 ‘미래로 향하는 통합의학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융합·연구 그리고 미래의학’ 이라는 키워드를 바탕으로 의료의 미래화와 융합연구를 이끌고 있는 각계 전문가들이 해당분야에 대한 강의를 통해 최신 연구 및 임상사례를 발표하고 참석자들과 정보를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

세미나는 공병선 통합의학대학원장, 임동욱 행정부총장의 축사와 이현식 박사 총동문회장의 미래비전 제시로 시작한다.

1부는 전(前) 통합의학대학원장 최중언 교수의 “Keynote Speech수면의 융합의학적 이해”, 서재걸 포모나자연의원 대표원장의 “모바일 의학과 원격진료의 미래”, 김진우 연세대학교 디지털 치료연구센터장의 “디지털 치료제와 미래의학”, 한현욱 의학전문대학원 정보의학교실 교수의 “디지털 기술이 만드는 미래의학, 우리는 어디로 가고 있는가?” 라는 제목으로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2부에서는 최상운 차움 부원장의 “통합의학의 정밀의학적 접근”, 백광현 차의과학대학교 대학원장의 “통합의학의 기초의학과 임상의학에서의 접근”, 염창환병원 원장의 “임상에서의 완화의학과 통합의학”, 김경철 웰케어클리닉 병원장의 “유전체의학과 통합의학”, 전세일 초대 통합의학대학원장의 “통합의학의 나아갈 길“ 이라는 제목으로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온라인 설문조사 플렛폼 리들러, ㈜에너지 사이언스, 한국 자연치유요가협회, 국제의료미용협회, 대한임상발효학회, 국제 필라테스 교육협회, 사단법인 여성암 건강관리 예방협회, ㈜두원메디텍 등이 후원하여 참가자들과 최신 통합의학 트렌드에 대한 정보를 교류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에 대해 공병선 원장은 “다학제적 치료를 헬스케어의 트렌드로 잡아가고 있는 시점에서 미래에 통합의학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