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친 내 마음을 돌아보는 시간 <코로나 블루 힐링 백신>_1편

247

   1편: 코로나 블루 지식 백신 by. 학생행복센터

 

현재 우리가 경험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병 팬데믹 상황은 물리적인 바이러스 뿐 아니라, ‘코로나 블루’와 같은 심리적 바이러스를 발생시키기도 하고 있다. ‘코로나 블루’는 코로나19’와 ‘우울감(blue)’이 합쳐진 신조어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일상에 큰 변화가 닥치면서 생긴 우울감이나 무기력증을 뜻한다.

학생행복센터는 장기간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경험할 수 있는 학생들의 우울감, 불안감, 무기력감을 해결하기 위하여 이번주부터 약 4주간 코로나 블루 극복을 위한 기획 기사를 게시하여, 학생들이 코로나 블루를 현명하게 극복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코로나 블루와 같은 우울감과 불안감이 있는 우리 학교 학생들은 누구나 학생행복센터에서 전문가를 통해 상담받을 수 있다. 학생행복센터의 학생 상담은 심리상담 전문자격을 가진 상담원들에 의해 진행되고 있으며, 재학생들은 대면 및 비대면에 의하여 1:1 개인상담을 받을 수 있다.

1. 코로나 블루 체크해보기

아래의 체크 리스트를 확인해보자. 만약 이러한 반응들이 반복된다면, 우리는 코로나 블루를 의심해볼 수 있다(출처: 한국에너지공단).

2. 감염병 스트레스 마음 돌봄을 위한 안내

국립정신건강센터 산하의 국가 트라우마 센터(https://www.nct.go.kr/) 에서는 (감염병 스트레스 마음 돌봄 안내서)를 통하여 감염병 스트레스에 대처하고 정신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아래와 같이 안내하고 있다.

   1) 믿을 만한 정보에 집중하기

– 팬데믹 스트레스 상황에서 우리는 최대한 많은 정보를 수집하여 불안감을 해소하려고 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무분별하게 수집된 잘못된 정보는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가중 시키고 올바른 판단을 방해할 수 있다. 출처가 정확하고 믿을만한 정보인지 꼭 확인해보도록 하자.

   2) 감당하기 어려운 감정은 공유하기

– 감염병에 대한 스트레스가 너무 커서 혼자 감당하기 어렵다면, 주위 사람들에게 털어놓는 것이 필요하다. 다른 사람들에게 나의 감정을 이해받고 공감받는 경험은 우리에게 안정감을 줄 수 있다.

   3) 정신건강 전문가의 도움을 받기

– 감염병에 대한 불안과 공포는 누구나 느낄 수 있는 정상적인 반응이다. 주변 사람들에게 털어놓는 것만으로도 불안감이 사라지지 않는다면, 반드시 정신건강 전문가(우리 학교 학생의 경우 학생행복센터의 전문상담자)를 찾아가서 도움을 받도록 해야한다.

   4) 몸과 마음을 함께 돌보기

– 스트레스를 받고 압도당하면 피로감, 두통, 가슴 통증, 어지러움, 소화불량, 호흡곤란 등의 다양한 스트레스 반응이 나타날 수 있다. 스트레스 완화를 위해 규칙적인 생활, 건강한 식사, 가벼운 운동, 충분한 수면, 절주 및 카페인 섭취를 줄이기 등을 실천해볼 수 있다.

   5) 마음이 편안하도록 나만의 시간을 가지기

– 하루 동안 좋아하는 활동을 하면서 나만의 시간을 가져보자. 기분 전환을 위하여 방역 수칙에 위반되지 않는 선에서 나만의 건강한 취미활동을 하거나, 심신이 힐링되는 활동을 하면서 불안 및 우울로부터 주의를 환기할 수 있다.

   6) 한 마음으로 의료인과 방역요원 응원해주기

– 감염병의 최전선에서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의료인과 방역 요원, 그리고 가족들에게 응원과 격려를 보내보자. 서로 연대의식을 갖고 응원을 하는 것은 우리의 불안감을 줄일 수 있다. (덕분에 챌린지)와 같이 SNS상에서도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다.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