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생명과학과 박경순, 박근홍 교수님의 융합연구팀, 삼성전자 미래기술육성 과제 선정

289

   세계 최초로 화합물을 이용해 항암 면역세포치료제 제작 기술 개발 착수

우리 대학 의생명과학과 박경순 교수님과 박근홍 교수님께서 공동으로 수행하고 있는 융합연구가 삼성전자 미래기술 육성 지원과제로 선정되었다.

박경순 교수님과 박근홍 교수님께서 삼성전자로부터 지원받는 과제는, 세계 최초로 화합물을 이용해서 항암 면역세포치료제를 제작하는 기술을 개발하는 것이다.

최근, 4세대 항암제로 각광받고 있는 면역세포 치료제는, 후천면역세포인 T 세포치료제가이미 혈액암 치료제로 상용화되고 있다. 선천면역세포인 자연살해세포는 후발주자로써, 개발이 한참 진행 중이지만, 유전적 엔지니어링 효율이 낮다는 세포 특성 때문에, 기존의 방법으로는 항암기능을 향상시키는데 어려움이 있다.

박경순 교수님과 박근홍 교수님은 공동연구를 통해, 생체내 약물전달용으로 이미 광범위하게 활용되고 있는 화합물이 이러한 기술적 난관을 극복할 수 있음을 발견하였고, 이를 기반으로, 새로운 항암 면역세포치료제를 개발하는 연구에 매진하고 있다.

과제의 책임자인 박경순 교수님께서는 “생물학과 화학이 만나는 융합연구를 통해, 자연살해세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면서, 그 결과로 치료제를 개발한다는 점, 즉, Research & Development가 완벽하게 균형을 이루는 것이 제안 과제의 가장 흥미로운 부분”이라고 전하셨다.

박경순 교수님과와 박근홍 교수님은 화합물 기반 항암면역세포 치료제기술 개발을 위해, 삼성전자로부터 3년간 총 12억의 연구비를 지원받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