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학번 과대표를 만나다! : AI보건의료학부 편

228

   21학번 AI보건의료학부 박이수 학생

차 러브레터가 AI보건의료학부 21학번 과대표 박이수 학생을 만나봤습니다.

Q. 안녕하세요. 먼저 간단하게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A. 안녕하세요. AI보건의료학부 1학년 과대표 박이수입니다. 저는 2021학년도 1학기 AI보건의료학부 과대표로서 알차게 학교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Q. 대학 입학하고 처음 학교를 방문했을 때의 소감, 어떤 기분이 들었는지?

A. 사실 처음 학교에 방문했을 때, 조금 작은 캠퍼스의 모습에 살짝 실망하기도 했었습니다. 하지만 다른 대학교들과 달리 현대적인 건물과 넓게 펼쳐져 있는 해솔 마당의 조화로운 모습을 보며 참 아름답다는 생각도 했던 것 같아요. 아름다운 캠퍼스에서 “내가 흥미 있는 분야의 원하는 공부를 할 수 있겠다”라는 생각에 굉장히 설렜고, 앞으로의 대학생활이 더욱 기대되었어요.

Q. 대학에 대한 로망을 가득 안고 입학을 기다렸을 텐데, 코로나19 상황 때문에 너무나 아쉬운 마음이 많이 들 것 같아요. 힘든 상황 속에서 1학기를 어떻게 보내고있나요?

A.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활동들이 제한되어 자유롭진 못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아쉬운 대학 생활을 하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친구들과의 소규모 만남을 통해 깊이 있는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고 마음이 잘 맞는 친구들과 더 빠르게 친해질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현재 온라인 실시간 수업을 통해 수업 들을 진행하곤 하는데요. 학기 초, 온라인 강의에서 한 친구가 마이크가 켜진 줄 모르고 자신이 점심으로 먹은 삼각김밥 이야기를 한 것, 카메라 각도를 맞추지 못해 머리 위쪽만 화면에 띄워져 있는 모습 등 재미있는 에피소드들을 겪으며 1학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Q. 대학생활을 하며 학교에서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A. 저는 보건의료 분야에 관심은 많지만 아직 명확한 진로계획은 없는 상태입니다. 4년 후 졸업할 때 즈음에는 꼭 제 미래에 대한 확신을 가진 채 졸업하게 될 것 입니다.
또한 저는 대학생활을 하며 난생처음 정말 많은 사람들과 관계를 형성할 수 있었습니다. 다양한 사람들을 많이 만나고 경험함으로써 대학생활 속 인간관계에 대해 배워보는 시간을 가지고 싶습니다. 동기들과 잊지 못할 추억들을 쌓으며 대학생활을 즐기는 것 또한 차의과학대학교에서 이루고 싶은 목표 중 하나입니다.

Q. 본인이 생각하는 AI보건의료학부만의 매력을 소개해주세요.

A. 저희 AI 보건 의료 학부는 정말 많은 매력들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중 문과적 사고와 이과적 사고를 동시에 배울 수 있는 전공기초과목이 있는 것을 하나의 큰 매력으로 꼽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융합적 사고 역량을 함양할 수 있는 수업들에 관심이 많은 저에게 저희 학부의 수업 들은 다방면에서 지식을 쌓을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큰 매력으로 다가왔습니다.

또한 저의 학부에는 다양한 전공선택 과목들이 있는데요. 학생들은 자신의 진로와 흥미에 따라 각자 원하는 과목을 선택할 수 있으며, 자유롭게 본인이 원하는 강의를 들을 수 있다는 점도 우리 학과만의 매력이라고 생각합니다.

Q.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마지막으로 하고싶은 이야기가 있다면 말씀해주세요.

A. AI보건의료학부는 올해 처음 학부체계로 개설되었기에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부분들도 있으며, 아직 정형화 되지 않은 부분 역시 존재합니다. 때문에 저희 학과 학생을 포함한 많은 학생분들이 AI보건의료학부에 대해 관심을 가져주셨으면 좋겠습니다. 학부 내 다양한 활동 및 대회들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 주시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한 학기 동안 부족한 점이 많은 과대표였지만 열심히 따라 주신 친구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취재 : 학생기자 전하제]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