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Book]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 저자-조현

117

이 책은 세상에서 가장 기운이 좋은 수도 터와 성지들을 다니고 최고의 영성가들을 만나 수행하면서 선(禪)적인 글을 써온 조현 종교전문기자가 대한민국 공동체 18곳, 세계적인 공동체 5곳을 탐사하면서 쓴 책이다.

출세하고 부자 되지 않아도 행복한 마을, 힘겨운 세상에서 언제나 내 편이 되어주는 사람들!
보통 공동체라고 하면 같은 뜻을 가진 사람들이 대안적 삶을 실천하기 위해 만든 마을을 말한다. 그런데 요즘은 땅값이 비싼 현실을 고려해 새로운 형태의 마을이 생겨나고 있다.

이 책에서는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국내의 마을과 공동체 18곳부터 소개했다. 기존 마을을 좀 더 사이좋고 재미있는 마을로 변화시킨 ‘전환 마을’과 도시에서 열 집 정도가 함께 집을 지어 사는 ‘공유 주택’, 그리고 뜻 맞는 사람들이 시골로 내려가 만든 ‘공동체’를 두루 살펴본다.

서울의 ‘은혜공동체’, ‘소행주 1호’, ‘은평 전환마을’, ‘밝은누리공동체’, 경기의 ‘마을 카페 다락’, ‘논골마을’, ‘공방골목’, ‘더불어숲동산교회’, 경남의 ‘민들레공동체’, ‘성모울타리공동체’, ‘오두막공동체’, 충남의 ‘시온교회’, ‘갓골’, 충북의 ‘산 위의 마을’, ‘선애빌’, 인천의 ‘창문카페’, 광주의 ‘신흥마을’, 전북의 ‘실상사’ 등 공동체의 삶과 특징, 그 안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담아냈다.

이어 실험적인 해외 공동체 5곳, 즉 태국의 5개 아속, 인도의 오로빌, 미국의 브루더호프 4곳, 일본의 야마기시 2곳과 애즈원을 순례하면서 그들이 행복한 이유와 함께하는 삶의 가치를 추적해보았다.

이 책은 고립되어 살아가는 게 얼마나 위태로운지, 함께하는 삶이 얼마나 많은 이로움이 있고 행복해지는 길인지, 얼마나 세상에 도움이 되는 길인지 깨닫게 한다. 출세하고 부자 되지 않아도 행복한 마을(공동체), 힘겨운 세상에서 언제나 내 편이 되어주는 사람들의 생생한 모습을 통해 한 번쯤 ‘다른 삶’을 꿈꾸게 한다.

이 책은 3년에 걸친 탐사 취재와 3백여 명의 깊이 있는 인터뷰를 통해 함께하는 삶의 가치와 행복의 의미를 되짚어 볼 수 있는 책이다.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