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클라이밍 대회, 미술치료‧상담심리학과 우승, ‘교수‧학생 한마음 응원, 역전 우승 환호’

436

행복나눔센터와 건강지킴이 동아리 ‘차올라’가 학생들의 건강하고 활발한 학교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마련한 스포츠클라이밍 대회에서 미술치료‧상담심리학과가 우승을 차지했다.

11월 21일 현암기념관 1층 인공암벽장에서 치러진 결승전에서 미술치료‧상담심리학과는 스포츠의학과를 6 대 5로 누르고 영예의 우승을 차지했다.

결승전은 두 학과 교수들과 학생들의 열띤 응원 속에 시종 역전을 거듭하며 박진감 넘치게 펼쳐졌으며 미술치료‧상담심리학과가 최종 역전 우승하자 함께 한 학생들이 환호성을 지르며 축하했다.

서재원 부총장은 결승 경기가 끝난 후 우승한 학과 학생들에게 트로피와 함께 장학금 60만 원, 준우승 학과에게는 상장과 40만 원, 3등에게는 30만 원 장학금을 수여했다.

인공암벽장이 설치된 뒤 처음 치러진 ‘차올라 클라이밍 대회’는 11개 학과가 11월 9일부터 토너먼트 방법으로 예선경기를 펼쳤다.

클라이밍 대회에서 우승한 미술치료‧상담심리학과 김성민 학생은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학과 친구들과의 단합과 팀워크가 중요하다는 점을 잘 알게 되었다.”라며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취재: 강지연 학생기자]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