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학과 김진경 교수팀, 폐암 세포 억제 마이크로 RNA 발견

259

우리대학교 약학과 김진경 교수 연구팀이 폐암진단과 치료에 필요한 새로운 ‘마이크로RNA(리보핵산)’를 발견했습니다. 한국연구재단과 교육부에 따르면 김진경 교수 연구팀은 폐암 세포에서 특이적으로 발현이 감소하는 마이크로RNA ‘miR-9500’이 표적유전자 ‘Akt1’을 억제해 폐암 증식과 전이를 막는 것을 밝혔습니다.
연구팀은 새롭게 발견한 miR-9500가 폐암의 조기진단이나 종양 유전자를 제어하는데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앞으로 혈액을 이용한 진단마커 개발과 다른 표적유전자 검색 등의 후속연구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이번 연구결과는 세계적 학술지 네이처(Nature)의 자매지인 ‘세포죽음과 분화(Cell Death and Differentiation)’ 3월 21일자 온라인판에 실렸습니다.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