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공학과, ‘Bio GloLea 2018 Winter Program’ 진행, ‘실리콘밸리 바이오기업 탐방, 전공 자부심 기회’

386

바이오공학과 문지숙 교수와 김재호, 강희태 학생이 지난 동계 방학에 진행된 Bio GloLea(Bio Global Leadership Program) 2018 Winter Program in America을 성공리에 마치고 돌아왔다.

Bio GloLea 프로그램은 바이오공학과의 단기심화 국제교류 프로그램으로 바이오공학과 학생들의 전공학문, 어학능력 성취 의욕과 글로벌 리더십 함양을 목표로 방학 기간에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GloLea는 바이오공학과 문지숙 교수의 지도로 지난 제5회 생명과학대학 학술제에서 각각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수상한 강희태 학생과 김재호 학생이 참여하였으며 문지숙 교수와 두 학생은 2월 11일부터 20일까지 9박 10일 동안 실리콘밸리의 여러 기업들과 대학을 탐방하고 LA차병원을 방문했다.

실리콘밸리에서는 ‘facebook’, ‘google’, ‘Airbnb’를 비롯한 여러 기업과 ‘Stanford Univ.’, ‘Draper Univ.’ 등 미국의 유수 대학 탐방을 통해 혁신적인 기업가의 정신과 창업에 대한 인식을 고취시키는 기회를 가졌다.

특히 두 학생은 Draper 대학에서 igniteXl 클레어 대표와 Draper 대학 관계자 등 주요 인사 앞에서 항노화 치료제 개발 상품에 대해 발표하여 우수상을 수상했다.

행사에 참여한 강희태 학생은 “실제로 ‘존슨앤존슨’이나 ‘인디바이오’, ‘브라이트랩’ 등의 기업과 실험실을 다니면서 우리 대학 바이오공학과의 구호인 ‘미래는 바이오 시대’라는 말의 의미를 실감하고 전공자로서의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였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또 김재호 학생은 “세계의 일류 기업과 대학을 탐방하며 기업문화와 경영방식에 대해 배울 수 있는 기회였던 것 같다. 특히 버클리 대학과 스탠포드 대학에서 연구하시는 분들을 만나 말씀을 나눈 것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앞으로의 방향성과 생각을 결정하는 데 큰 도움이 된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취재: 서민숙 학생기자]

 

© CHA University – 상업적 무단전재ㆍ재배포 금지